BOARD

방주컨설팅

CUSTOMER CENTER

Tel055-761-0031
- 월 ~ 금 : 오전9시 ~ 오후6시
- 토, 일, 공휴일 : 휴무
- email : dream-farm@naver.com
- 상담문의 : https://url.kr/tyoreg


자료실

BOARD
제목 재생되지 않는 무릎연골, 줄기세포로 관절수명 연장
작성자 방주컨설팅
작성일자 2022-04-25
조회수 249
무릎 퇴행성관절염은 무릎 관절에 맞닿아 있는 뼈들의 골연골이 손상되면서 발생한다. 대부분 중장년층 이상에서 나타나지만 젊은 층에서도 고생하는 사람들이 있다.

무릎은 신체의 다른 관절들에 비해 움직임도 많은 편이고, 체중도 부하하고 있어 퇴행성관절염이 조기에 찾아올 수 있어 주의가 필요하다.

골연골이 퇴행성 변화 및 과다사용, 외부 충격 등으로 손상되면 통증 및 부종 등이 발생한다. 골연골 파열이 심해지면 뼈를 제대로 보호하지 못해 뼈도 손상을 입기 때문에 치료해야 한다.




초기 퇴행성관절염 환자는 사전 대처로 증상을 완화할 수 있다. 선수촌병원(잠실) 김상범 원장[사진]은 "하지만 치료가 지연되면 무릎관절과 주변 조직이 손상돼 비수술치료만으로는 호전을 기대하기 어렵다"고 설명한다.

이런 경우 무릎 관절의 상태에 따라 줄기세포 수술 및 인공관절을 삽입하는 수술 등을 고려해 볼 수 있다. 김 원장은 "골연골 손상이 심하지 않아도 줄기세포 수술이 가능하다"고 말한다.  

줄기세포 수술 과정은 손상된 골연골에 미세한 구멍을 여러 개 뚫은 다음 그 안에 줄기세포를 채워 넣으면 연골조직으로 자라나면서 연골 재생을 도모하게 된다. 김 원장은 "1년 이내에 병변 부위가 개선되며, 지속적인 관리를 통해 건강한 관절을 유지할 수 있다"고 설명한다.

하지만 줄기세포 말기의 경우 수술이 어려울 수 있다. 김 원장에 따르면 면밀한 진단을 통해 손상 정도를 파악하고 이에 걸맞는 치료를 진행할 필요가 있다.

출처 : 메디칼트리뷴(http://www.medical-tribune.co.kr) 2022-02-18
http://www.medical-tribune.co.kr/news/articleView.html?idxno=105214
첨부파일